전체뉴스

Total News

인천시, 어린이집 통학차량 '비상벨' 이르면 10월 설치

입력 2018-08-24 10:00:26 수정 2018-08-24 10:00: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폭염 속 어린이집 통학 차량 안에서 어린이가 숨지는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통학차량 비상벨' 설치 사업이 추진된다.

인천시는 통학차량 갇힘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차에서 잠자는 아이 확인장치인 비상벨을 10월부터 설치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운전기사가 차량 내부를 확인한 뒤 맨 뒷자석에 설치된 확인 벨을 누르면 차량 내·외부 경광등 울림이 해제되는 방식으로 유지비는 따로 들지 않는다.

시 관계자는 “예산으로 1회 추가경정 예산안에 1억 740만 원을 확보했으며 빠르면 10월부터 설치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08-24 10:00:26 수정 2018-08-24 10:00:26

#통학버스 비상벨 , #어린이집 통학버스 , #인천 , #어린이 숨지는 사고 , #스쿨버스 , #통학차량 , #어린이집 통학차량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