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日 수도권서 풍진 유행 조짐…"임신부 등 여행자 주의해야"

입력 2018-08-24 11:11:03 수정 2018-08-24 11:11: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일본의 도쿄 등 수도권에 풍진 환자가 늘어나면서 임신부 등 여행자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NHK는 지난 19일 이후 의료기관이 보건당국에 보고한 풍진 환자 수는 도쿄도 49명, 지바 현 62명, 사이타마 현 11명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풍진 환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보도했다.

풍진은 발열과 발진이 주요 증상인 급성 바이러스성 감염 질환이다.

증상 자체는 치명적이지는 않지만, 임신부의 경우 임신 첫 3개월 이내에 감염되면 선천성 기형아가 태어나거나 유산 또는 사산할 가능성이 커 주의가 필요하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08-24 11:11:03 수정 2018-08-24 11:11:03

#여행 주의 , #일본 , #풍진 , #일본여행 , #임신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