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투썸 등 유명 커피전문점 매장 21곳 위생기준 위반 적발

입력 2018-09-27 13:55:04 수정 2018-09-27 13:55: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투썸플레이스·파리바게뜨·이디야커피·탐앤탐스 등 유명 커피·생과일주스 전문점의 일부 지역 매장들이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보건당국에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8월 13일부터 17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아이스 음료'를 조리·판매하는 커피·생과일주스 전문점 등 식품접객업소 4071곳을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한 결과,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21곳을 적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주요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 제품 판매·사용 목적으로 보관(4곳)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5곳) ▲종업원 건강진단 미실시(10곳) ▲무신고 영업(1곳) ▲시설기준 위반(1곳)이다.

또 점검 대상 업소에서 식용얼음 197건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식용얼음 세균수 기준을 초과한 커피 전문점 5곳에 대해서는 행정조치했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09-27 13:55:04 수정 2018-09-27 13:55:04

#식품위생법 , #커피 , #식약처 , #식품의약품안전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