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농진청 “11월 11일은 가래떡 데이… 수수팥떡 즐겨보세요”

입력 2018-11-07 10:17:48 수정 2018-11-07 11:01: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농촌진흥청은 6일 ‘가래떡 데이(11월 11일)’를 앞두고 건강 기능성이 뛰어난 수수를 재료로 가래떡과 수수팥떡 만드는 방법을 소개했다.

농진청은 농업인의 날(11월 11일)을 알리기 위해 2006년부터 이 날을 ‘가래떡 데이’로 지정해 홍보하고 있다.

수수는 폴리페놀과 탄닌 등 항산화성분이 풍부하며, 콜레스테롤 흡수를 막고 혈중 지질과 혈당 개선 효과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떡을 만들 때는 찰기가 있는 수수는 수수팥떡이나 수수부꾸미를 만들고, 찰기가 없는 수수는 멥쌀과 섞어 가래떡을 만들면 좋다고 농진청은 설명했다.

수수팥떡은 불려서 빻은 찰수수가루에 멥쌀가루를 1대1로 섞어 찐 뒤 치대주고, 소는 팥앙금을 넣어 원하는 모양으로 빚은 다음 끓는 물에 익힌 뒤 꺼내서 팥고물을 묻히면 된다.

가래떡은 메수수가루와 멥쌀가루를 1:1~1:1로 섞어서 뽑아내고, 굳기 전에 조청을 찍어 먹어도 좋고 살짝 굳혀 썰어주면 수수떡국을 만들 수 있다.

농진청 관계자는 "수수는 건강 기능 성분이 우수한 영양 잡곡이므로, 밥 외에도 다양한 방법으로 꾸준히 먹어주면 평소 건강 관리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1-07 10:17:48 수정 2018-11-07 11:01:59

#11월11일 , #가레떡 데이 , #수수 , #가래떡 , #농촌진흥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