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사립유치원 '처음학교로' 참여율 40%

입력 2018-11-13 11:46:18 수정 2018-11-13 11:46:1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립유치원 10곳 가운데 4곳이 오프라인 현장 추첨 대신 온라인으로 2019학년도 원아 모집을 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12일 오후 5시를 기준으로 전국 사립유치원 1589곳이 유치원 온라인입학관리시스템 '처음학교로'에 참여 등록을 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체 사립유치원의 38.86%이다.

'처음학교로'는 유치원 입학 신청· 추첨·등록을 모두 온라인에서 할 수 있도록 한 시스템이다.

'공 뽑기' 등 현장 추첨에 온 가족이 동원되는 불편을 덜고 학부모의 정보 접근권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해 전국 시·도에 도입됐다.

지난해에는 2.7%인 115개 유치원만 참여했지만 올해는 일부 교육청이 '처음 학교로' 참여를 재정지원과 연계하는 한편 미참여 유치원에 대해 감사를 벌이겠다고 밝히는 등 시스템 이용을 독려하면서 참여율이 높아졌다.

국공립유치원의 경우 전국 4776곳 가운데 비무장지대에 있는 한 곳을 뺀 4775곳이 참여한다.

한편 교육부는 15일까지 사립유치원의 처음 학교로 참여 등록을 받고, 21일 2019학년도 원아 모집 일반접수를 시작한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11-13 11:46:18 수정 2018-11-13 11:46:18

#사립유치원 , #처음학교로 , #원아모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