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행복청, 어린이디자이너 캠프 개최

입력 2018-11-13 15:09:37 수정 2018-11-13 15:09:3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지난 11일 행복도시 어린이놀이터 시범사업지에서 '어린이디자이너 캠프'를 개최했다.

이 캠프는 아이들의 꿈과 상상력을 놀이터에 담아내기 위한 사전 작업으로 시범 사업지 내 30여명의 초등학생이 어린이 디자이너로 참여해 놀이터를 직접 디자인했다.

어린이 디자이너들은 행복도시 어린이놀이터 시범사업지인 3생활권 수변공원을 방문해 대상지를 둘러보고 어떤 놀이터가 탄생하면 좋을지 스케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앞서 참가 어린이들은 놀이터를 디자인하기 전에 놀이터 관련 시청각 자료를 보며 놀이터에 대한 상상력을 향상시켰다.

이후 편해문 행복도시 어린이놀이터 시범사업 총괄계획가 겸 공간디자이너가 함께 시범사업지에서 보고 느낀 점을 토대로 직접 다양한 소재들을 이용해 창의성을 반영한 놀이터를 제시했다.

일일 놀이터 디자이너가 됐던 어린이들은 각자가 생각하는 놀이터의 모습을 발표하며 청사진을 공유했다.

이번 캠프를 통해 도출된 어린이들의 다양한 상상과 디자인한 놀이시설 등은 실제 놀이터에 설치될 수 있도록 기본설계에 담을 예정이다.

편 총괄은 "어린이 놀이터 디자이너 캠프를 통해 놀이터에서 어린이들이 무엇을 하고 싶은 지, 어떤 분위기 속에서 놀고 싶은지 분명히 알 수 있었다"면서 "물과 다양한 지형을 원하고 있음도 보았고, 시범 사업지를 횡단하고 싶어 하는 상상력도 읽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기존 놀이터처럼 어른들이 불편해서 빨리 가자고 하는 놀이터가 아닌 어른들도 아이들과 함께 오래 머물 수 있는 도전이 살아있는 안전한 놀이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1-13 15:09:37 수정 2018-11-13 15:09:37

#어린이디자이너 , #어린이놀이터 , #행복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