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여야 3당 원내대표, '사립유치원 비리 논의' 등 국회 정상화 합의 불발

입력 2018-11-19 15:02:46 수정 2018-11-19 15:02: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야 3당 원내대표가 국회 정상화를 위해 회동했지만 합의점을 찾는 데 실패했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김성태 자유한국당·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고용세습 의혹 국정조사 여부 등 국회 정상화를 위한 쟁점에 관해 논의했지만 이견을 줄이지 못했다.

김성태 원내대표는 회동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야당은 고용세습 채용비리 비리 국정조사뿐 아니라 사립유치원 비리에 대해서도 전면적인 국조를 하자는 입장인데 민주당은 어떤 국조도 수용하지 못한다"면서 "이날 협상도 사실상 결렬"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여야가 기싸움을 벌이고 있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계수조정소위원회 구성 문제도 접점을 찾지 못했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11-19 15:02:46 수정 2018-11-19 15:02:46

#정상화 , #국회 , #여야 , #원내대표 , #불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