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BBQ, 치킨값 인상‥최대 2000원

입력 2018-11-19 15:19:42 수정 2018-11-19 15:19: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교촌치킨이 배달비를 받는 데 이어 이번에는 BBQ가 주요 메뉴를 최대 2000원까지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인기 메뉴인 '황금올리브'는 기존 1만6000원에서 1만8000원으로, '통다리바베큐'는 1만7500원에서 1만9500원, '서프라이드 치킨'은 1만8000원에서 1만9900원으로 가격이 상향 조정된다.

앞서 BBQ는 가격 인상을 예고한 바 있었으나 당시 농림축산식품부를 비롯한 국민들의 반발이 높아지자 이를 철회했었다.

이처럼 업체 1위인 교촌치킨이 배달료를 받고, 2위인 BBQ는 가격을 인상함에 따라 다른 경쟁 업체들도 여러 방식으로 가격 인상에 합류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1-19 15:19:42 수정 2018-11-19 15:19:42

#BBQ , #치킨 , #교촌 , #황금올리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