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타벅스,친환경 종이 빨대 전 점포 사용

입력 2018-11-26 10:56:37 수정 2018-11-26 10:56:3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기존에 일부 매장에서 시범 사용하던 종이 빨대를 전국으로 확대한다.

이는 서울과 부산, 제주 지역을 중심으로 100개 매장에서 일회용 플라스틱 빨대를 사용하던 것을 모든 점포로 적용한 셈이다.

스타벅스는 녹색과 흰색 2가지 색상을 두고 고객 선호도를 조사하는 한편 내구성을 강화하고자 다양한 실험을 벌였다.

스타벅스는 지난 2개월간 시범 운영한 결과 흰색 종이 빨대가 보다 위생적으로 보인다는 고객 의견에 따라 흰색으로 최종 결정했고, 내외부를 모두 친환경 콩기름으로 코팅해 내구성을 보완했다.

특히 아이스 아메리카노나 아이스 라테 등 얼음이 들어간 음료에는 '빨대 없는 리드(뚜껑)'를 도입해 빨대 사용을 줄여나가고, 크림을 얹은 음료에만 종이 빨대를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스타벅스는 "매장에 비치해 고객이 자유롭게 가져갈 수 있던 빨대와 스틱 등 일회용품은 모두 회수한다"며 "고객이 필요하다고 요청할 때만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음료를 젓는 데 쓰는 플라스틱 스틱은 나무 소재로 바꾸고, 다음 달 중순부터는 9잔 이상 사는 고객에게 주던 일회용 포장 비닐을 다회용 가방으로 변경한다.

스타벅스는 "전국 매장에서 종이 빨대를 도입하지만 실제 운영은 매장별로 플라스틱 빨대 재고를 소진하는 시점부터 시작될 것"이라며 "늦어도 연내에는 모든 매장에서 종이 빨대를 사용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1-26 10:56:37 수정 2018-11-26 10:56:37

#친환경종이빨대 , #스타벅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