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포래즈, 따뜻하고 트렌디한 겨울 스타일링 제안

입력 2018-12-13 10:05:48 수정 2018-12-13 10:05: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제로투세븐의 패션 브랜드 포래즈는 겨울방학을 맞아 겨울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13일 제로투세븐에 따르면 포래즈 ‘스테디 다운점퍼’는 고리 형태의 손목 바람막이가 몸으로 스며드는 차가운 바람을 막아준다. 풍성한 퍼(FUR)가 달린 후드가 멋스러우며, 딥그린/베이지 컬러로 출시돼 취향에 따라 선택하면 된다. 포래즈 ‘스노우 패딩팬츠’는 생활 방수 기능을 갖춘 화섬 소재로 만들어져, 눈이 있는 곳에서의 야외 활동 시 유용하다. 허리 부분을 밴딩 처리해 흘러내릴 염려가 없으며, 입고 벗기가 편하다.

포래즈의 ‘머스트해브 발열내의’는 열 손실을 최소화하고 수분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는 ‘소프트웜(Soft warm’ 원단을 사용해 만들었다. 두텁지 않아 가을부터 겨울까지 덧입기도 좋고 세탁 후에도 빠르게 건조돼 실용적이다.

포래즈 ‘마틴 방한 부츠’는 곱슬 헤어처럼 생긴 부클 소재로 안감을 처리했다. 부클은 양모 소재를 뜻하며, 멋스럽고 보온성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블랙 컬러로 출시돼 남아, 여아 모두 스타일리시하게 착용할 수 있다. 또한, ‘방울 보카시 니트비니’는 모자에 달린 귀여운 털방울이 포인트이며, 배색 컬러가 멋스러운 제품이다.

제로투세븐 관계자는 “바람이 강하고 쌀쌀한 야외 활동 시에는 아우터 외에도 내의, 모자 등 체온을 유지해주는 아이템을 착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며 “다가오는 겨울 방학에는 포래즈의 멋진 겨울 아이템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8-12-13 10:05:48 수정 2018-12-13 10:05:48

#포래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