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국 최초 '어린이국학도서관' 종로 명륜동에 개관

입력 2018-12-14 18:44:20 수정 2018-12-14 18:44: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종로구가 14일 오전 '어린이청소년국학도서관' 개관식을 진행했다.

명륜동에 성균관이 있다는 점에 착안해 국내 최초로 기획된 이 국학도서관은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우리 전통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국학'에 특화돼 조성됐다.

방문객들은 이곳에서 일반도서 2100여권을 비롯해 한국고전번역원, 한국국학진흥원 등의 정기간행물을 만나볼 수 있고 ▲보학 ▲예학 ▲역서 등 기증과 수집을 통한 국학 주제도서 2400여권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단군조선부터 삼국, 고려, 조선시대에 이르는 시대별 대표 콘텐츠 중심의 자료도 볼 수 있다. 도서관은 지난 7월 문을 연 '와룡공영주차장 및 문화센터' 내 4층에 자리하며, 열람석 80석을 갖췄다. 현판은 도올 김용옥 교수가 썼다.

한편 국학도서관은 개관을 기념해 기획전시 '단재(丹齋)의 삶을 거닐다'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역사학자이자 언론인, 민족학자인 단재 신채호 선생의 삶을 조명할 예정이다. 단재의 연보와 황성신문, 독립신문, 조선사연구초 등의 원본 및 영인본을 만나볼 수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2-14 18:44:20 수정 2018-12-14 18:44:20

#어린이국학도서관 , #종로구 , #명륜동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