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연말 강남‧종로‧홍대서 ‘승차거부 없는 택시’ 운영

입력 2018-12-19 09:45:01 수정 2018-12-19 09:45: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가 모임이 많은 연말 심야시간에 극심한 택시 승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강남 종로 홍익대 등 대표적인 번화가 세 곳에서 '승차 거부 없는 택시'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승차 거부 없는 택시'는 서울법인택시운송조합 및 티맵택시와 협력해 택시 승차난이 심한 서울 시내에서 임시 승차대를 마련해 오후 11시부터 다음 날 오전 1시까지 운영된다.

승차대는 홍대입구역, 강남역과 신논현역 사이, 종각역 11, 12번 출구 주변에 네 곳씩 설치된다. 운영 날짜는 21일(금), 22일(토), 24일(월), 28일(금), 29일(토), 31일(월)이다. 모임이 많은 금·토요일, 크리스마스이브, 올해 마지막 날 등 6일이다.

특히 심야 시간 티맵택시 앱 호출을 통해 운행하는 '승차거부 없는 택시'는 호출 지점에서 가장 가까운 택시가 강제 배차되기 때문에 단거리 콜거부, 승객 골라태우기를 사전 예방한다.

택시를 이용하려면 승차대에서 진행 요원의 안내를 받고 티맵택시 애플리케이션(앱·응용프로그램)으로 택시를 호출하면 된다. 법인택시조합과 티맵택시는 이번 서비스를 위해 강남 125대, 홍익대 125대, 종로 50대의 전용 택시를 확보했다.

시 관계자는 “시범운영기간 임시승차대에서 출발해 수송을 마친 택시가 이 지역으로 돌아와 계속해서 추가 운행하도록 인센티브 부여 등 다양한 참여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며 “이번 연말 시범운영을 통해 시민 반응을 살피고 공동으로 개선점을 보완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19 09:45:01 수정 2018-12-19 09:45:01

#승차거부 , #승차거부 없는 택시 , #연말 택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