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부천시, 어린이보호구역에 노란신호등 설치

입력 2018-12-27 10:35:00 수정 2018-12-27 10:35: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부천시가 어린이보호구역에 노란신호등을 설치했다.

시는 지난 11월부터 12월까지 1억여 원(도비 30%, 시비 70%)의 예산을 투입해 까치울초등학교 등 사고위험이 높은 어린이보호구역 8곳의 신호등 138개를 노란신호등으로 교체했다.

노란신호등은 기존의 검정색 신호등과 달리 운전자가 멀리서도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쉽게 알 수 있어 경각심을 높이고 저속주행을 유도해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이승표 교통사업단장은 "초등학교 주변 노란신호등 설치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설치에 따른 효과분석을 통해 관내 어린이보호구역 전체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8-12-27 10:35:00 수정 2018-12-27 10:35:00

#어린이보호구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