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살림남2' 김승현, 데뷔 20년만 수상에 딸 '감격눈물'

입력 2018-12-27 10:41:05 수정 2018-12-27 10:41: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6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 김승현이 KBS 연예대상에 참석하는 이야기가 등장했다.

이날 김승현은 가족들을 데리고 시상식에 등장했다. 시상식 전 딸 수빈에게 “만약 수상한다면 포옹해주라”고 부탁했지만 수빈이는 “악수할거야”라며 농담을 던졌다.

20년 만에 온 시상식에서 버라이어티 우수상을 받은 김승현은 딸 수빈이와 감격의 포옹을 하며 감동을 자아냈다. 수빈이는 폭풍 눈물을 흘리며 아빠의 수상을 기뻐했다.

김승현은 수상소감에서 "데뷔 20년만에 처음으로 받아보는 상인 것 같다. 저는 사실 무명생활 없이 연예계 생활을 하다 중간에 공백 기간이 많이 있었고, 본의 아니게 무명 시절을 보냈는데 그게 많이 힘들었다"면서 "그래도 가족과 딸이 있어서 지금까지 잘 버텨왔다. 이 방송을 허락해준 딸에게 정말 고맙다"고 가족에게 감사함을 전해 감동을 안겼다.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 KBS캡처)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27 10:41:05 수정 2018-12-27 10:41:05

#살림남2 김승현 , #살림남 김승현 연예대상 , #살림남2 , #KBS연예대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