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다이나믹듀오 개코, 청각장애 어린이 위해 1천만원 기부

입력 2019-01-15 10:09:18 수정 2019-01-15 10:09:1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는 힙합 그룹 다이나믹 듀오의 개코(본명 김윤성)가 청각장애 어린이를 돕기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개코가 자신의 생일(1월 14일)을 의미 있게 기념하고자 하는 마음에서 이뤄졌다.

개코의 후원금은 보청기로도 재활이 어려운 고도 난청을 겪는 청각장애 어린이 1명의 인공 달팽이관 수술과 언어 재활치료에 쓰인다.

개코는 "음악으로 일을 하게 됐고, 덕분에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청각장애 어린이가 소리를 찾고 좋은 음악과 소중한 사람들의 음성을 듣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랑의달팽이 정해형 상임부회장은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찾은 청각장애어린이가 또래 친구들처럼 다양한 경험과 기회를 갖고, 다양한 꿈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사랑의 달팽이 제공)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1-15 10:09:18 수정 2019-01-15 10:09:18

#어린이 기부 , #개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