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식약처, 내달 밸런타인데이 대비 초콜릿 제품 일제 점검

입력 2019-01-16 11:46:22 수정 2019-01-16 11:46: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밸런타인데이'를 앞두고 오는 21∼25일까지 초콜릿류 제품 제조업체 253곳을 대상으로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 부패·변질 및 무표시 원료 사용 ▲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 식품의 위생적 취급 ▲ 보존 및 유통기준 준수 ▲ 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여부 등이다.

식약처는 점검 기간 마트·편의점·온라인 등에서 판매되는 선물용 초콜릿류 제품을 수거해 세균수, 타르색소 등을 검사할 예정이다.

또한 선물용 수입 초콜릿류 제품에 대해서도 수입통관 단계에서 정밀검사를 강화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식품 관련 불법행위를 목격하거나 의심되면 전화와 앱을 통한 불량식품 신고를 당부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1-16 11:46:22 수정 2019-01-16 11:46:22

#식약처 , #초콜릿 , #밸런타인데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