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성모병원, 어린이학교 10주년 운영보고회

입력 2019-01-18 14:10:48 수정 2019-01-18 14:27:5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어린이학교가 개교 10주년을 맞아 운영보고회를 가졌다.

백혈병, 소아암 등 만성질환으로 학업이 중단되거나 유급에 처한 환아들을 위해 지난 2009년 5월 개교한 서울성모병원 어린이학교는 환아들에게 희망을 전달해 왔다는 평가다.

개교 이래 서울시 강남교육청과 운영 협약을 체결해 2018년 월평균 166여명의 환아들에게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운영보고회에는 초대 교장인 가톨릭의대 김학기 명예교수를 비롯해 어린이학교 운영위원회의 교장 소아청소년과 조빈 교수, 정낙균 교수 등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1년 간의 운영 보고와 참여 교사 소개와 2019년 학사 일정 소개, 소감 나눔의 시간 등이 진행됐다.

병원 관계자는 "환아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교육 환경을 제공하기 교실 리모델링을 진행한다"며 "책걸상 교체 등 보다 공간을 연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병원은 현재 환아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깨끗한 교육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 이번 방학기간에 교실 리모델링을 진행한다. 또한 책걸상을 모두 새로이 교체하며, 유리창 전면을 가리고 있던 교구장을 제거하여 보다 밝은 공간을 연출할 예정이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1-18 14:10:48 수정 2019-01-18 14:27:56

#서울성모병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