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문경시, 시민행복안전보험 시행

입력 2019-01-21 10:23:00 수정 2019-01-21 10:2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북 문경시가 지난 12일부터 전 시민을 대상으로 각종 재난으로 부터 신체적 피해가 있을 때를 대비한 '시민행복안전보험'을 시작했다.

보험의 주요 보장내용은 자연재해 상해사망, 폭발·화재·붕괴 상해사망, 대중교통 이용 중 상해사망, 뺑소니·무보험차 상해 사망, 강도 사망, 익사사고 사망 등 총 19종이며 이중 최대 1억원(의사상자 상해보상금)까지 보장된다.

특히 안전에 취약한 노인층과 여성층 등 사고발생이 빈번한 농기계사고(사망 시 2000만원)와 성폭력범죄 상해(최대 2000만원), 청소년 유괴.납치 시 지원금(일당 10만원) 및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지원(최대 300만원)을 포함하는 등 보험항목을 여러 개 더했다.


시에 주민등록을 한 모든 시민(외국인 포함)은 별도 가입절차 없이 자동 가입되고, 전국 어느곳서 사고를 당해도 타 보험 가입여부와 관계없이 보장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이 안심하고 일상생활을 할 수 있도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1-21 10:23:00 수정 2019-01-21 10:23:00

#시민행복안전보험 , #문경시 , #경북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