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막영애17' 초보 워킹맘 영애씨의 험난한 24시간 공개

입력 2019-01-25 10:15:38 수정 2019-01-25 10:15: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막돼먹은 영애씨17’에서 초보 워킹맘 영애씨의 하루가 공개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tvN에서 2월 8일 첫 방송되는 ‘막돼먹은 영애씨17’(이하 ‘막영애17’)측은 25일, 결혼보다 더 험난한 육아활투극을 예고하는 ‘맘영애’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꿀벌이 껌딱지 모드로 전환된 초보 엄마 영애의 고군분투가 순탄치 않은 육아 전쟁을 짐작케한다. 꿀벌이를 업은 채 엎드려 쪽잠을 자는 영애. 24시간이 모자란 육아 초보지만, 꿀벌이를 향한 눈빛에는 사랑이 가득하다.

그간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로 시청자들을 울리고 웃기며 공감을 자극했던 영애. '막영애17' 제작진은 "이번 시즌은 '막영애'의 제 2의 도약이 기대되는 시리즈라 생각한다. 초보 엄마이자 워킹맘으로 돌아온 '막영애'의 새로운 이야기가 한층 강력해진 조합과 함께 깊어진 공감과 화끈한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막돼먹은 영애씨'는 2007년 첫 선을 보인 이후, 무려 10년이 넘는 동안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온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다. 첫 시즌 방영 당시 "CCTV 아니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현실적인 공감을 이끌어내면서 '막돼먹은 영애씨'라는 브랜드를 만들어 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1-25 10:15:38 수정 2019-01-25 10:15:38

#막영애17 , #막돼먹은영애씨17 , #워킹맘 , #김현숙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