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천대공원 어린이 동물원, 구제역 발생에 긴급 임시휴원

입력 2019-01-31 14:41:37 수정 2019-01-31 14:41:3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천시는 구제역 확산 차단을 위해 인천대공원 어린이동물원을 임시휴원하겠다고 31일 밝혔다.

인천대공원사업소는 1월 28일 경기도 인근지역에서 구제역이 발생하여 확산위험이 있음에 따라 동물원 차단방역 강화와 동물원 관람객 안전을 위해 2월 1일부터 어린이 동물원을 긴급 휴원 조치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인천대공원사업소(소장 안상윤)는 인천대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다소 불편을 드릴 수 있으나, 구제역의 차단을 위해서는 불가피한 조치임으로 이용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이해를 당부했다.

인천대공원 어린이동물원에는 45종 267마리의 동물이 있으며, 이중 구제역 발생이 가능한 동물은 한우, 미니돼지, 꽃사슴, 염소 등 6종 22두의 우제류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1-31 14:41:37 수정 2019-01-31 14:41:37

#구제역 , #인천대공원 어린이동물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