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政, 수도권 신규택지에 국공립유치원 100% 설립

입력 2019-01-31 16:44:29 수정 2019-01-31 16:49: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뉴시스


정부는 수도권 대규모 신규택지 내 유치원을 100% 국공립유치원으로 설립키로 했다.

교육부, 국토교통부, 인천광역시교육청, 경기도교육청, 한국토지주택공사, 경기도시공사는 31일 오전 10시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규모 신규택지 등의 국공립유치원 확대를 위한 관계기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수도권 대규모 신규택지는 '수도권 주택공급 계획'에 따라 추진되는 100만㎡ 이상 대규모 택지를 말한다. 현재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인천계양 테크노벨리, 과천 과천지구 등 총 4곳이다.

업무협약에 따라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사업시행자는 초등학교와 유치원이 통합 설치될 수 있도록 적정 면적의 학교용지를 교육청에 공급한다. 학교와 별도로 설치되는 경우 조성원가의 60%로 유치원 용지를 공급한다.

정부는 또 국공립유치원을 확대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가 조성될 수 있도록 관련 법령 등 제도개선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고, 대규모 신규택지 추진 관련 관계기관 업무협의회에 교육청도 참여해 학교용지 확보 및 학교설립 등과 관련된 의견을 수렴하기로 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유치원 공공성 강화에 대한 사회적 기대 수준이 높은 상황에서 국토교통부 및 관계기관들의 전폭적인 협조로 국공립유치원 확대 정책이 탄력을 받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수도권 대규모 신규택지가 성공적으로 개발될 수 있도록 학교 및 유치원의 적기 개교를 위해 교육청과 긴밀히 협의하겠다"라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1-31 16:44:29 수정 2019-01-31 16:49:19

#국공립유치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