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천시, 어린이 통학차량 LPG차 전환사업 추진

입력 2019-02-06 10:00:00 수정 2019-02-06 10:0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천시(시장 박남춘)가 노후되어 오염물질 배출량이 많은 어린이 통학차량의 LPG차 전환 지원사업을 통해 어린이의 건강을 보호하고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고자 보조금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2010년 12월31일 이전 차량등록(15인승 이하 소형 경유차량)된 어린이 통학차량을 폐차(수출말소 포함)하면서 동일 용도로 사용하기 위행 LPG 신차를 구입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관련 인·허가 절차를 완료한 차량 소유자이며, 지원금액은 대당 500만원을 정액 지원한다.

올해 총 지원물량은 76대로 오는 2월 28일까지 지원신청을 접수 받아 자가용 유상운송 허가를 득한 차량을 우선지원 대상으로 선정하며, 신청자 중 조기폐차 및 매연저감장치 부착(의무운행 기간이 지난 경우는 제외)사업 지원을 받았거나 희망하는 경우에는 지원 대상에서 제한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어린이통학차량 소유자는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작성해 인천시청 대기보전과(본관5층)에 방문 또는 등기우편(우편은 도착일 기준)접수하면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2-06 10:00:00 수정 2019-02-06 10:00:00

#어린이 통학차량 , #인천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