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

Living

LG생활건강, 2019 상반기 생활용품 '주부모니터' 요원 모집

입력 2019-02-03 10:45:00 수정 2019-02-03 10:45: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주)LG생활건강이 오는 20일까지 생활용품 브랜드의 신제품 제안 및 평가에 참여할 주부모니터 요원을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서울과 인천, 경기도에 거주하는 20~40대 전업주부로, 살림에 관심이 많고 월 1회 열리는 주부모니터 요원 정기모임에 참석이 가능하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특히 좌담회 및 모니터 요원 경험이 없어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방법은 엘슈머 홈페이지를 방문, 회원가입 후 지원서를 작성하면 된다. 이후 서류 및 면접 전형을 통해 3월 중 최종 주부모니터 요원을 선발한다.

주부모니터 요원은 4개월간(3~6월) LG생활건강 생활용품을 직접 사용하면서 제품, 광고, 디자인 등을 평가하고 신제품 아이디어 및 제품 개선 제안 등의 활동을 펼친다.

실제로 지난해 출시해 SNS에서 '청소 인생템'으로 소문난 홈스타 맥스(MAX)의 렌지후드 클리너는 주부모니터 요원의 의견으로 탄생한 제품이다. 주부모니터 요원들은 "렌지후드 망은 어떤 식으로 청소해도 기름 때가 끈적하게 남는 등 청소하기 어려웠다"면서 "손쉽게 청소하고 세정 효과가 뛰어난 제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렌지후드 클리너는 후드 망에 거품을 분사하고 물로 헹구기만 하면 손쉽게 세척이 가능한 '이지 클린' 타입으로 개발됐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생활용품 주부모니터는 실 구매자인 주부의 시각에서 제품을 평가하고 아이디어를 제안해 제품 개선과 신제품 개발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면서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2-03 10:45:00 수정 2019-02-03 10:45:00

#서포터즈 , #모니터링 , #LG생활건강 ,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