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할아버지·할머니의 삶은 어땠을까?"

입력 2019-02-08 17:56:33 수정 2019-02-08 17:56: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전남 담양군이 평범한 지역 노인들의 일대기를 책으로 엮었다.

담양군은 지역 내 65세 이상 노인 중 희망자 23명을 선정해 구술기록·자료조사 및 수집 활동을 거쳐 이들의 삶의 여정을 담은 노인 인물 자서전 '담양 할배 할매 인생이야기'를 출간했다.

이 책은 담양군의회 이정옥 의원이 지난 2017년 군정 질문을 통해 "담양 지명 천년을 맞아 어르신들의 삶의 지혜와 해학을 기록해 발간하고 노인대학에 비치하자"고 제안해 만들어졌다.

이정옥 의원은 당시 평균 수명 증가로 담양군 역시 초고령화 사회에 진입해 65세 이상 인구 비율이 28.2%에 달하는 현실을 반영, 이를 역사의 기록을 남겨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 의원은 "평범한 삶이라도 기록을 통해 하나의 역사가 되며 미래 세대와의 연결고리가 될 수 있다"며 "어르신들은 자서전을 통해 자존감을 되찾고 젊은 세대는 어르신들의 이야기를 읽고 많은 것을 배우며 삶의 가치들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군은 올해도 대상자를 모집해 상반기 안에 두 번째 책을 발간할 계획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2-08 17:56:33 수정 2019-02-08 17:56:33

#할머니 , #담양군 , #할아버지 , #조부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