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노원구, 취약계층 임산부·영유아 건강 챙긴다

입력 2019-02-18 10:19:37 수정 2019-02-18 10:19:3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는 영양 취약계층인 임산부, 영유아의 건강증진을 위해 ‘영양플러스 사업’ 신규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영양플러스 사업은 6개월~1년 간 영양교육과 상담, 보충식품패키지 등을 제공해 영양 위험요인을 개선하고 스스로 식생활관리 능력을 키우는 사업이다.

신청대상은 주민등록 상 노원구 거주자로 가구 규모별 건강보험료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 및 영양위험요인(빈혈, 저체중, 성장부진, 영양섭취상태) 중 한 가지 이상을 보유한 임산부 및 66개월 미만 영유아다.

구는 접수자를 대상으로, 키, 체중, 빈혈검사 등의 간단한 영양평가 실시 후, 저신장·저체중·빈혈이 있는 대상자를 판정해 신규대상자로 등록하고 정기적 영양교육 가정방문 등을 통한 개별 상담 영양가 높은 보충식품 공급 등 대상자별 영양 상태를 체계적으로 지원·관리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패키지별 ‘보충식품’ 가정배달식도 공급한다. 대상은 영유아, 임신·수유부, 출산부, 완전모유수유부 등으로 쌀, 야채, 달걀, 우유, 검정콩 및 김·미역 등의 식품을 1개월 단위로 월 2회 배송한다.

이외에도 구는 의료 지원 사업과 연계한다. 임산부, 영·유아의 구강관리와 예방접종,아토피 교실운영이다. 이밖에 출산 후 체중관리 및 건강증진을 위한 평생건강관리센터와 연계한 출산교실, 모유수유 클리닉, 산후도우미 지원을 통해 대상자의 건강을 돌볼 계획이다.

한편 구는 19일 오후 1시 30분, 20일 오전 10시 30분 노원평생교육원에서 영양위험 요인이 있는 임산부 및 영·유아 50여 명을 대상으로 ‘현명한 엄마, 건강한 아기를 위한 영양플러스 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날 사업개요, 사업 목적과 방향, 대상자별 서비스 내용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영양플러스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구민은 노원구 보건소로 전화 예약 후, 방문 접수하면 심의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한다. 신청문의는 보건소 영양플러스 상담실로 연락하면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2-18 10:19:37 수정 2019-02-18 10:19:37

#노원구 영양플러스 , #임산부 , #영유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