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부산시, 다음 달 국공립어린이집 12개소 개원

입력 2019-02-20 16:46:00 수정 2019-02-20 16:4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부산시는 오는 3월 국공립어린이집 12곳을 추가로 개원한다고 20일 밝혔다.

국공립어린이집은 준공 또는 어린이집 인가 절차를 진행하는 등 막바지 개원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이들 어린이집이 문을 열면 676명의 어린이들이 이용할 수 있게된다.

시는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의 일환으로 공동주택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으로 설치·전환하는 사업을 2018년부터 중점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국공립어린이집은 2017년 167곳→2018년 179곳→올해 191곳으로 확대된다.

이 사업은 공동주택 관리동 어린이집의 고액 임대료 문제 해결을 위해 구·군 건축과와 보육부서 등과 함께 어린이집 임대료 인하를 추진하면서 본격 시작했다.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으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입주자(예정자)의 절반 이상 동의해야 하지만 설치 후 지역주민들의 자녀들도 이용이 가능해 구·군에서도 확충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국공립어린이집 이용을 희망하는 주민들은 입소대기관리시스템을 통해 등록하면 된다.

한편 시는 또 올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을 위해 이미 확보한 15곳의 설치비 외에도 연중 신청을 접수받아 매년 국공립 등 공보육 시설 설치를 확대키로 하는 등 2022년까지 250곳을 추가 확충할 방침이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2-20 16:46:00 수정 2019-02-20 16:46:00

#국공립어린이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