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아라이리조트서 5월에 만나는 벚꽃과 봄 스키

입력 2019-02-21 11:28:00 수정 2019-02-21 11:2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내 스키장의 폐장이 약 한 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가까운 일본에는 5월까지도 스키를 탈 수 있는 곳이 있어 화제다.

최고의 적설량과 최상의 설질로 전 세계 스키어들에게 사랑을 받는 ‘롯데아라이리조트’다.

일본 니카타현 묘코시 소재의 롯데아라이리조트는 일본 유명 포털사이트에서 선정하는 '일본 스키장 적설량 순위 100'에서 꾸준히 1위를 차지하며 최고의 적설량과 함께 벚꽃이 만개하는 봄까지 스키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 많은 스키어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국내에서는 다소 생소하지만 일본에서 봄 스키의 인기는 대단하다. 무엇보다 화창한 날씨에 탁 트인 시야로 바다를 조망하며 스키를 탈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특히 4월에는 롯데아라이리조트에서 차로 30분 정도만 가면 일본 3대 밤 벚꽃 축제로 손꼽히는 '다카다 벚꽃 축제'도 즐길 수 있다. 낮에는 봄 스키로, 저녁에는 밤 벚꽃 놀이로 색다른 묘미를 느껴보자.


롯데아라이리조트의 스키 코스는 활주 가능 면적 1570만㎡, 최장 활주 거리 5.2km, 활주 고도차 951m로 초급자, 중급자, 상급자용으로 적절하게 분배된 14개 코스를 갖추고 있다. 어린이들을 위한 눈썰매장부터 해발 1280m이상의 상급자 코스까지 다양한 시설이 준비되어 있다.

그린 시즌에는 일본 최대 규모인 트리 어드벤처를 비롯해 해발 1000m에서 출발하는 아시아 최장 길이(1501m)의 짚투어, 일본 최대 규모의 볼더링(인공 암벽 등반) 등의 다양한 액티비티와 함께 환상적인 노천 온천도 즐길 수 있어 1년 중 언제 방문해도 만족스러운 경험을 선사한다.

또한 롯데아라이리조트는 대한스키협회와 공식 MOU를 체결해 3월 현지에서 대한민국 스키 국가대표 선수단 전지훈련 기간 동안 슬로프를 포함한 다양한 훈련시설과 숙박, 식음 서비스를 지원하는 등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사진 : 롯데호텔 제공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2-21 11:28:00 수정 2019-02-21 11:28:00

#롯데호텔 , #봄스키 , #롯데아라이리조트 , #일본 , #일본여행 , #일본스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