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롯데월드 어드벤처, 소외계층 아동 2019명 초청

입력 2019-02-22 09:29:49 수정 2019-02-22 09:29:4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월드 어드벤처가 소회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2월 한 달간 대규모 ‘드림티켓’초청행사를 진행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드림티켓 초청행사는 롯데월드 어드벤처가 굿네이버스, 기아대책,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경기도·강원도 아동복지협의회와 함께 소외계층 아동들을 롯데월드로 초청해 추억을 선물하는 행사다.

올해 연도와 같은 수인 2019명이 롯데월드 어드벤처에서 자유롭게 놀이시설을 이용하고 퍼레이드를 관람하게 된다.

올해 30주년을 맞이한 롯데월드 어드벤처는 풍성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방문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드림티켓 행사에 초대된 2019명의 아이들도 30주년 기념 대형 조형물 ‘심포니 오브 미라클’, 메인 퍼레이드, 그리고 올해에만 맛보고 구입할 수 있는 식음료 등을 즐기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롯데월드 어드벤처는 이전에 산발적으로 진행하던 소외계층 초청행사 대상을 아동들에게 집중하기 위해 지난 2013년 드림티켓 프로그램을 처음 실시했으며 평소 테마파크 방문이 어려운 아이들이 놀이공원에서 즐겁게 놀 수 있게 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현재까지 8만 명이 넘는 아이들이 드림티켓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올해 2만 명을 초청할 계획이다.

롯데월드 어드벤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테마파크의 특성을 살릴 수 있는 다양한 초청 행사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해 글로벌 테마파크 다운 따뜻한 '사랑 나눔'을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2-22 09:29:49 수정 2019-02-22 09:29:49

#롯데월드 , #롯데월드 드림티켓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