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3월부터 초·중·고 교육비 신용카드 납부 가능

입력 2019-02-25 14:32:30 수정 2019-02-25 14:32:3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해 3월부터 전국 초중고 전체 학교를 대상으로 ‘학부모 부담 교육비 신용카드 납부제도’를 전면 시행한다.

교육부는 지금까지 초등학교와 중학교에서 지정한 은행계좌를 통해 교육비를 냈지만 3월부터는 신용카드로도 납부가 가능해진다고 25일 밝혔다.

신용카드 납부에 참여하는 카드사는 BC카드·KB국민카드·NH농협카드·신한카드 등 4개사로, 학부모가 신용카드사에 직접 신청하면 된다.

신용카드 납부는 2016년 34개 학교에서 시범 운영됐고 지난해 전체 고등학교로 확대됐다.
가맹점 수수료는 모두 학교 또는 교육청에서 부담할 예정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학부모는 학교에서 지정한 은행계좌를 개설해야 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고액 교육비 분할 납부가 가능해 부담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학교는 교육비를 현금 등으로 수납하지 않아 회계 투명성이 강화되고 행정업무 또한 경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2-25 14:32:30 수정 2019-02-25 14:32:30

#교육비 신용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