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기도, 다문화가족 자녀 '방문학습지' 지원

입력 2019-03-04 10:22:15 수정 2019-03-04 10:22: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는 지난 달 25일 학습지 전문업체 ㈜대교를 방문학습지 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하고 다문화가족 자녀에게 학습지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다문화가족자녀 방문학습지 사업은 만 4세부터 10세의 다문화가족 자녀와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중도입국 자녀 약 2,000여명을 대상으로 해당 가정에 학습지 교사가 방문해 자녀 수준에 맞는 1:1 방문교육을 제공한다.

교육 과목은 한글, 국어로 주 1회, 15분 내외로 수업을 진행하며 저소득층 가정 자녀, 한부모 및 다자녀, 장애인 등을 우선으로 선발한다.

모집공고는 3월 중 시‧군 홈페이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홈페이지 및 게시판 등에 게시될 예정이며, 접수는 시‧군, 동 주민센터,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하거나 e-mail로 접수하면 된다.

이상락 경기도 가족다문화과장은 “경기도의 다문화가족 자녀 수는 5만3152명으로 전국 다문화가족 자녀 수의 25%를 차지한다”며 “이 사업이 다문화가족 자녀의 한국어 구사능력 향상으로 자신감과 학업능력이 높아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 경기도)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3-04 10:22:15 수정 2019-03-04 10:22:15

#다문화가족 , #방문학습지 , #다문화가족 지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