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건선, 호전과 악화가 반복된다면?

입력 2019-03-12 11:02:03 수정 2019-03-12 11:02: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건선은 발생빈도가 매우 높지는 않지만 원인이 분명하지 않은 피부질환이다.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는 만성적인 질병으로 삶의 질을 떨어뜨리며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느낄 수 있는 질환중의 하나다.

건선의 증상으로는 피부가 붉어지면서 은백색의 인설이 덮혀진 구진과 판이 나타난다. 팔꿈치나 무릎, 엉덩이, 두피등 자극이 많이 가해지는 부위에 주로 빈번하게 발생한다.

이러한 증상과 함께 나타나는 형태들을 보면 물방울형 건선, 판상형건선, 농포성건선, 박탈성건선등 다양한 질환의 분류로 나눌 수 있다. 이는 유전적, 환경적, 면역학적 요인 등 모두 복합적으로 작용을 하고 있으며 한가지의 원인으로만 작용하지 않기 때문에 내 몸의 상태에 따라서 진단을 받고 그에 맞는 치료법을 선택해 관리해야 한다.

건선은 면역계 이상과 많은 연관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피부 뿐 아니라 다른 질환을 동반하게 될 가능성도 가지고 있다. 이같은 점을 염두해 두더라도 면밀한 진찰을 받고 치료를 지속해 나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가장 흔하게 보게되는 판상 건선의 만성적 형태로 심상성 건선이 있는데 실제로 대부분의 건선환자들은 판상 건선의 형태로 나타나는 경우가 90%로 가장 많다.

판상 이외에 모양에 따라 고리건선,화폐상건선, 지도상 건선등 다양한 형태로도 나타날 수 있다. 건선의 특징적인 증상으로 병변의 은백색의 인설을 제거하면 점상출혈이 나타나는 질환의 특징을 나타내는 아우스피츠 징후와, 피부의 국고 손상 부위에 병변이 발생하는 쾨브너 현상이 있다. 이러한 증상들이 나타날 경우 건선으로 확인할수 있다.

전신피부에 걸쳐 드물게 나타나는 전신성 농포성 건선도 있지만 손발바닥에농포가 나타나는 국소성 농포성 건선도 있다. 이같이 손발바닥에 나타나는 농포성 건선은 간혹 한포진으로 오인되어 잘못된 치료가 되기도 하는데, 정확한 진찰을 통해 피부상태에 따른 치료를 받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 실제로 농포성 건선에는 구강병변이 나타나기도 하고 빠르게 호전되기 않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증상을 잘 살피는 것이 필요하다.

건선에 스테로이드를 무분별하게 사용하게 되면 오히려 질환이 더 심해지고 판상건선의 형태로 악화되기도 하기 때문에 반드시 적절한 치료가 이뤄져야 빠른 회복을 기대할수 있다.

모든 질환은 스트레스와 여러 가지 요인들에 인해 악화와 호전을 반복할수 있기 때문에 질환의 재발이 일어나지 않도록 초기진료를 시행해야 하며 반복적인 자극으로 심화되지 않도록 자극을 최소화 해야 한다.

다른 피부질환과 다르게 건선은 가려움증이 심하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하지만 반복적인 자극으로 인해 감염이 동반되게 되면 질환이 더 심화되고, 낫기 어려운 상태로 변화할 수 있으므로 이 같은 점을 반드시 염두해 두고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내 몸안의 원인으로 건선이 발생하게 되었다면 근원적인 원인을 찾아 극복하는 것이 꼭 필요하며 면역력을 개선해 나가면서 치료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도움말: 미소로 한의원 김진후 원장>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3-12 11:02:03 수정 2019-03-12 11:02:03

#건선 , #미소로 한의원 , #건선 증상 , #건선치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