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미래에셋재단, 다문화가정 위한 이중언어교재 전자책 개발

입력 2019-03-13 09:33:35 수정 2019-03-13 09:33: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이 다문화가정 자녀의 이중언어교육 지원을 위한 전자책을 개발했다.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부모 모국의 언어와 문화를 익힐 수 있는 교재다.

지원하는 언어는 ▲중국어 ▲베트남어 ▲일본어 ▲필리핀어(타갈로그어)다. 해당 언어에 대해 단어와 문장을 원어민의 자연스러운 발음으로 들을 수 있으며 다양한 학습 기능을 지원한다.

전자책은 미래에셋대우, 서울대 대문화교육연구센터, 한국외대 다문화교육원이 기획 및 개발한 기존 종이책 형태의 이중언어교재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 홈페이지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전자책을 내려 받을 수 있으며 애플 앱스토어에서도 제공을 준비 중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3-13 09:33:35 수정 2019-03-13 09:33:35

#미래에셋재단 , #이중언어 , #다문화가정 , #전자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