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몸캠피씽, 동영상유포 협박시 신속하고 적절한 대응진행 방안법 디포렌식코리아

입력 2019-03-21 09:14:38 수정 2019-03-21 09:14: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몸캠피씽이란 상대방의 동영상을 유포 하겠다는 것을 전제로 영상을 불특정 다수에게 배포하겠다고 협박하는 것을 말한다.

지난 1월31일 경찰청이 표했던 ‘2018사이버위협 분석보고서’ 의 자료에 따르면, 지난 해 전체 사이버범죄의 발생건수는 총 14만 9604건으로써 2017년의 13만 1734건 대비해 약 13.6% 로 증가했다. 그 중에서도 몸캠피씽 (동영상 유포협박) 범죄 발생 건수가 급격하게 증가했다.

몸캠피씽의 경우는 2016년 1193건, 2017년 1234건, 2018년 1406건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며, 몸캠피씽 범죄의 특성상 피해자들이 수치심 등으로 신고하지 않은 부분까지 고려하면 실제 피해의 규모는 훨씬 더 클 것으로 예상이 된다.

이처럼 모바일 랜덤채팅사이트나 채팅을 통하여 알몸 채팅을 요구한 후 이를 녹화 시켜 악성코드 설치를 유도하여 피해자의 휴대전화의 연락처 정보를 탈취하여 피해자의 가족, 지인들에게 유포하겠다면 동영상유포협박과 함께 금전을 요구하는 “몸캠피씽’범죄가 여전히 기승을 부리고 있기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나 매년 동영상유포협박으로 인한 피해가 증가하고 있는데, 이는 몸캠피싱 범죄 수법이 갈수록 교묘하게 진화되고 있고, 범죄조직 또한 대부분에 해외에서 활동을 하기 때문에 검거까지 쉽지 않다고 한다.

한국사이버보안협회 디포렌식코리아 관계자는 “몸캠피싱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랜딩채팅사이트 및 모바일 채팅어플 등에서 단순한 성적 호기심에 현혹되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디"면서 "특히나 출처가 불분명한 파일은 절대 열면 안된다”고 당부했다.

이 관계자는 또 "몸캠피싱 피해자들의 2차피해 방지를 하기 위해선 몸캠피씽 신종 수법 및 범죄 조직 행동 패턴을 잘 분석하여 신속하고 적절한 초기대응 및 24시간 몸캠피씽 긴급 대응 시스템을 구축하여 밤 늦은 시간에도 연락을 취 할 수 있게 하였다” 라고 밝혔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3-21 09:14:38 수정 2019-03-21 09:14:38

#몸캠피씽 , #동영상유포협박 , #디포렌식코리아 , #몸캠피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