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웅진씽크빅 ‘놀이의 발견’ 플랫폼 론칭

입력 2019-04-15 13:16:17 수정 2019-04-15 13:16: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웅진씽크빅은 아이들과 함께 즐기는 놀이 공간 큐레이션 플랫폼 ‘놀이의 발견’을 론칭한다고 15일 밝혔다.

웅진씽크빅 ‘놀이의 발견’은 아이들이 즐겁게 몰입하며 즐길 수 있는 놀이 공간을 한 자리에 모아 예약, 결제까지 가능한 모바일 플랫폼이다. 키자니아, 아쿠아플라넷, 웅진플레이도시 등 전국 유명 테마파크를 비롯해 각 지역의 키즈카페, 공방, 체험학습 프로그램 등을 최대 9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한다.

웅진씽크빅 ‘놀이의 발견’은 스마트폰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접속 가능하며 구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받아 별도 가입 비용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플랫폼은 지난해 11월부터 웅진 북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사전 오픈되어 현재까지 8만 5천여명의 가입자가 이용 중이다. 기존 회원뿐만 아니라 더 많은 가족들과 혜택을 공유하고자 일반 고객 대상으로 사용자 확대를 결정했다. 웅진씽크빅은 현재 2천 1백여 개 규모의 제휴사를 2020년까지 1만개 규모로 확대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웅진씽크빅은 ‘놀이의 발견’ 론칭 기념 이벤트도 마련했다. 플랫폼 사용 리뷰를 남긴 고객을 대상으로 결제 금액의 50%를 할인쿠폰으로 되돌려 주는 리워드 이벤트다.

웅진씽크빅 키즈사업기획팀 김승수 팀장은 “놀이는 유아 및 초등생들의 창의력과 문제해결, 사회성 강화 등에 도움을 줘 그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라며 “간편한 접속으로 전국의 놀이 프로그램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놀이의 발견을 통해 아이들과의 함께 더욱 알찬 놀이 시간을 만들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4-15 13:16:17 수정 2019-04-15 13:16:17

#웅진씽크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