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국 측 "여배우 관련 추문 허위조작, 법적대응할 것"

입력 2019-08-26 14:12:07 수정 2019-08-26 14:12: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조국 트위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준비단이 조 후보자의 여배우 관련 추문은 허위 조작이라며 법적 대응할 것을 시사했다.

지난 25일 연예기자 출신 김용호 연예부장이 본인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조 후보자가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유튜버는 "조 후보자가 톱스타 급 여배우를 후원했으며 그 인연의 뒤에는 조 후보자의 동생이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조 후보자의 동생과 여배우의 남편과 절친한 친구이고 사업적으로 연관되어 있다"며 "현재 해당 여배우는 이혼을 했다. 유부녀라고 알고 있지만 이혼한 것으로 알고 있다. 부부사이가 화목하지는 않다. 명목상 결혼생활도 접었다"라고 덧붙였다.

또 자신의 주장에 대해 "명백한 증거가 있다"며 "조 후보가 다른 사람을 만나는 자리에 그 여배우를 대동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조 후보자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인사청문회 준비단의 입장문을 게재했다.

인사청문회 준비단은 "조 후바자가 여배우를 후원했다는 취지의 유뷰트 방송은 전혀 사실무근인 그야말로 허위조작이므로 신속히 민형사상 모든 조처를 취할 예정이다"이라고 해명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8-26 14:12:07 수정 2019-08-26 14:12:07

#허위조작 , #법적대응 , #조국 , #인사청문회 준비단 , #조국 여배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