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현우 앵커♥이여진 기상캐스터 12월 결혼…'질투의 화신' 화제

입력 2019-09-26 09:35:44 수정 2019-09-26 09:35:4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김현우 SBS 앵커(41)와 이여진 기상캐스터(33)가 오는 12월 부부가 된다.

25일 SBS 측은 김현우 앵커와 이여진 기상캐스터가 12월 결혼식을 한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12월 15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특히 두 사람의 결혼을 접한 누리꾼들은 지난 2016년 방영된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이 현실로 이뤄진 것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질투의 화신은 방송사 메인 앵커와 기상캐스터가 만나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김현우 앵커는 2005년 SBS 13기 공채 기자로 입사해 현재 메인 시간대인 '8뉴스' 평일 앵커로 활약하고 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는 현재 SBS 기상캐스터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9-26 09:35:44 수정 2019-09-26 09:35:44

#이여진 기상캐스터 , #김현우 앵커 , #김현우 이여진 , #질투의 화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