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KB국민은행, 강동구 초등학교에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입력 2019-11-06 16:00:02 수정 2019-11-06 16:0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B국민은행은 지난 5일 서울 강동구 소재 명덕초등학교에서 '미세먼지 신호등' 점등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이정훈 강동구청장, 노상욱 상일동지점장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점등식은 지난해 KB국민은행이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고자 환경부와 체결한 업무협약(MOU)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실시간 대기오염 상태를 보여준다. 파랑(좋음), 초록(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 나쁨)의 색깔 및 캐릭터로 수치를 표시해 아이들도 쉽게 대기의 오염도를 파악하고 미세먼지에 대응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영등포구 내 5개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올해는 강동구 내 초등학교 7곳에도 신호등을 설치했다. 학교 앞 횡단보도에는 미세먼지 농도 및 교통사고 위험 감소효과가 있는 '미세먼지 안심 발자국'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전국 154개 지역아동센터의 공기청정기 설치를 지원 등 성장기 어린이들이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공간의 실내 공기질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미세먼지 예방 키트인 'KB맑은하늘 선물상자' 2700개를 제작해 아동과 어르신이 일상생활에서 미세먼지에 대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06 16:00:02 수정 2019-11-06 16:00:02

#국민은행 , #미세먼지 , #강동구 , #미세먼지 신호등 , #강동구 초등학교 , #미세먼지 예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