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영월군보건소, 출산지원금 지원 대상 확대

입력 2019-11-14 19:01:41 수정 2019-11-14 19:01:4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강원 영월군보건소가 출산지원금 지원 대상을 확대한다.

보건소는 그동안 출산일 이전에 6개월 이상 관내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한 가정에 대해 출산장려금과 산후 건강관리비를 지급해왔다.

하지만 출산과 근접한 시기에 이사해 군에 계속 거주하면서도 지원을 받지 못하는 출산가정의 상대적 박탈감이 이어지자 영월군의회는 ‘영월군 인구증대시책 지원 조례’를 개정하고 출산지원금 지원 대상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출산지원금 신청 시 출산 전 거주요건이 충족되지 않은 상태라도 출산 후 관내에 6개월 이상 계속 거주한 출산가정이라면 출산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보건소는 신혼(예비)부부 건강검진비 지원, 산후 건강관리 의료비 지원,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 등도 함께 지원한다.

출산지원금은 각 읍·면사무소 및 보건소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보건소 모자보건실로 문의하면 된다.

전미영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안정적인 인구 유지를 통해 지역활력과 경기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출산장려 시책을 시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1-14 19:01:41 수정 2019-11-14 19:01:41

#영월군보건소 , #출산지원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