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해외직구 화장품서 살균보존제 성분 검출

입력 2019-11-15 10:25:01 수정 2019-11-15 10:25: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해외직구 화장품에서 국내 사용이 금지된 살균보존제 성분이 검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소비자원은 CMIT, MIT 함유가 의심되는 국내외 화장품 11종을 대상으로 시험검사를 실시한 결과 11개 중 3개 제품에서 MIT 성분이 검출됐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에 MIT 성분이 검출된 3개 제품은 모두 해외직구를 통해 구매한 선크림 제품으로 물에 씻어내지 않는 화장품에서 사용이 금지된 MIT 성분이 최소 0.0067%에서 최대 0.0079% 수준으로 검출됐다. 다만, 3개 제품 모두 제품 라벨에 해당 성분을 표시하고 있었다.

한국소비자원은 MIT 성분이 검출된 제품을 해외직구 서비스를 통해 판매하는 온라인 쇼핑몰에 판매중지 등 자발적 시정을 권고했고, 해당 업체는 이를 수용해 판매를 중지하기로 했다.

또한 소비자들에게 해외직구를 통해 구매하는 화장품에는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성분이 들어 있을 수 있으므로 제품을 구매할 때 반드시 원료명과 성분명을 확인하고 가급적 정식으로 수입 통관 절차를 거친 제품을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1-15 10:25:01 수정 2019-11-15 10:25:01

#수입화장품 , #살균보존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