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아동권리보장원 지역 순회 정책토론회 개최

입력 2019-12-13 17:14:54 수정 2019-12-13 17:14: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와 아동권리보장원(이하 보장원)이 13일 오후 2시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빌딩에서 ‘제5차 포용국가 아동정책 지역 순회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포용국가 아동정책의 발전 방안과 아동권리보장원의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토론회에서는 양성일 복지부 인구정책실장을 비롯해 고득영 아동권리보장원장 직무대리,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지역의 아동복지 분야 학계, 전문가와 현장 실무자 및 정책관련자 등이 참여해 지역에 필요한 아동정책을 논의했다. 이들은 지난 7월 설립된 아동권리보장원의 향후 역할에 대한 지역과 현장의 기대를 전달하였다.

복지부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추진단 김지연 팀장은 ‘포용국가 아동정책과 아동권리보장원의 설립’을 주제로 발표하였다.

이후 가톨릭관동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김세원 교수, 송순향 위탁부모, 수원시 보육아동과 드림스타트팀 유성희 팀장, 국제아동인권센터 김희진 변호사, 건강한입양가정지원센터 이설아 대표가 토론을 진행했다.

향후 복지부와 보장원은 토론회에서 제시된 각계의 다양한 의견을 모아 아동정책 수립에 적극 반영하고, 아동복지 분야에서 지역과의 긴밀한 협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포용국가 아동정책 지역 순회 정책토론회는 우리나라 아동보호체계의 발전과 아동권리 향상을 위해서 지역과 현장의 참여와 변화가 가장 중요하다는 취지에서 마련됐으며 올해 마지막 토론회는 오는 23일 제주에서 개최한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2-13 17:14:54 수정 2019-12-13 17:14:54

#아동권리보장원 , #정책토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