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겨울 명소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20일 개장

입력 2019-12-19 14:28:01 수정 2019-12-19 14:28: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특별시와 서울특별시체육회는 오는 20일부터 내년 2월 9일까지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을 운영한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지난 2004년 개장 이래 해외 관광객 등을 포함해 한 해 12만 명이 넘는 이용객들이 찾는 겨울스포츠와 문화체험 명소로 자리 잡았다.

금년 개장하는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전체 약 5,600 제곱미터 규모로, 서울광장 전체 면적에 60%에 달하며 대형 링크장과 어린이 링크, 컬링 링크 등 총 3개 링크장과 휴게실, 북카페 등 부대시설도 함께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30분까지이며, 주말과 공휴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이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입장료는 스케이트 대여료를 포함해 한 시간에 천원이다. 65세이상, 장애인, 기초생활 수급자의 경우 관련 서류를 증빙하면 입장료 50%를 할인 받을 수 있다. 단체 20인 이상 또는 제로페이 현장 결제 시 1일 1시간 기준,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서울시체육회는 자유스케이팅 외에도 강습을 원하는 참가자를 위해 대형 링크장과 어린이 링크장에서 강습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컬링 링크장에서는 컬링강습 및 컬링 체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 강습과 체험을 원하는 시민들은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홈페이지을 통해 신청해야 가능하며 평일 강습, 주말 강습 교실 등 유상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서울광장 스케트장은 20일 개장을 기념해 저녁 6시 30분부터 레이저쇼를 비롯한 피겨스케이팅 공연과 DJ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개최한다.

이 밖에 개장 기간 동안 시민들을 위한 ‘추억의 오락실’, ‘뉴 스포츠 체험’, ‘음악퀴즈 게임’ 등 다양한 행사를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성탄절과 송년 제야, 설 연휴 등 주요 공휴일을 비롯한 주말에는 문화공연도 열리는 등 스케이트 외에도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정창수 서울시체육회 사무처장은 "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겨울 전부터 만반의 준비를 시작해 철저하게 준비했다. 서울시체육회 직원이 주말 및 평일 야간에 상시 배치되어 시민들의 안전한 스케이팅을 지원할 계획이다"고 했다.

한편, 서울시체육회에 따르면 서울시 대기질 악화 시에 대비해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에는 관련 규정에 따라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운영중단 혹은 전면 중단될 수 있으며,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간 공지할 예정이다. 스케이팅 체험을 원하는 시민들은 사전 대기오염도를 확인하거나 홈페이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2-19 14:28:01 수정 2019-12-19 14:28:01

#스케이트장 , #서울광장 , #겨울 , #명소 , #개장 ,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 #서울광장 전체 , #컬링 링크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