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토툼, 뷰티·라이프 크리에이터 양쥐언니와 함께한 화보 공개

입력 2019-12-27 18:03:09 수정 2019-12-27 18:0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뷰티 및 패션 크리에이터 양쥐언니가 이탈리아 토스카나 로컬 브랜드 토툼의 새 모델로 발탁됐다.

토툼은 250년 가죽 역사를 바탕으로 론칭 된 가방 전문 브랜드이다. 평범하고 지루한 컬러에서 벗어나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유럽은 물론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양쥐언니는 40대 뷰티, 패션 크리에이터로 SNS에서 핫하게 떠오르고 있는 슈퍼 루키다. 꾸준한 운동과 식단 관리로 결점 없이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그는 2~30대 여성의 워너비로 자리매김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양쥐언니는 까스텔바작 아이웨어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9 K-뷰티 메이크업어워드’ 스포테이너 부문,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린 ‘2019 아시아퍼스트브랜드어워즈’ 뷰티크리에이터 부문에서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제8회 럭셔리브랜드 키즈모델어워즈' LBMA STAR 뷰티인플루언서 스타상, '한국방송진행자의 밤' 뷰티크리에이터 대상, '자랑스런 한국인대상' 나눔봉사상부분 대상, '2019대한민국 한류문화대상' 뷰티&헬스부문 대상 수상, '2019코리아 한복모델대회'에서 심사위원장을 맡는 등 각종 시상식과 미인대회에서 뷰티&라이프 크리에이터로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2-27 18:03:09 수정 2019-12-27 18:03:09

#토툼 , #양쥐언니 , #인플루언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