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기적의 한 손 육아 하는 법

입력 2020-02-17 11:48:33 수정 2020-02-17 11:48: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람에게 손이 두 개인 까닭은 있겠지만 육아 만큼은 한 손으로 하면 참 편할텐데"

아이 동반으로 혼자 외출할 때 부모들이 많이 느끼는 감정이다. 미니멀 라이프를 육아 생활에도 적용하고 싶지만 밖에 나가려면 챙겨야 할 아이 물건이 산더미라 엄두가 안 나는 부모 당신께. 기적의 한 손 육아를 실현할 브랜드를 추천한다.


▲ 듀클 빌리 by 순성
휴대성과 안전성을 겸비한 휴대용 카시트다. 4kg의 가벼운 무게와 폴딩 기능이 있어 이동이나 보관할 때 편하다. 휴대용 카시트 중에는 유일하게 3점식 차량 벨트와 ISOFIX 장착이 모두 가능해 자주 탑승하지 않는 차에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사이즈가 작아 뒷좌석에 3대까지 장착할 수 있다. 머리 측면까지 보호하는 헤드레스트는 아이 성장에 맞춰 4단계까지 조절 가능하다. 특수 강화 플라스틱 소재의 프레임을 격자 구조로 설계해 충격을 잘 흡수하고 내구성이 뛰어나다.
가격 30만원
사용 연령 9~25kg(12개월~7세)


▲ 부가부 비5
시트를 분리하지 않고 한 손으로도 일체형 폴딩과 셀프 스탠딩이 가능한 절충형 유모차다. 내구성을 강화한 발포 고무 소재를 네 바퀴에 모두 사용했다. 또한 각 바퀴마다 독립적인 서스펜션을 적용해 아이에게 가는 충격을 최소화하며, 부드러운 핸들링으로 기동성을 높였다. 시트는 양방향 설정이 가능하고 각도와 높이를 조절할 수 있다. 핸들바는 높이 조절이 가능해 보호자 키에 상관없이 사용할 수 있다. 길이를 조절할 수 있는 5점식 안전벨트는 원터치식이라 사용하기에 편리하다. 별도의 어댑터 없이 액세서리를 장착할 수 있는 것도 강점이다. 자외선 차단, 생활방수 기능과 기계 세탁이 가능한 패브릭 및 휠 캡 등은 다양한 컬러 옵션을 갖고 있어 사용자의 개성을 반영할 수 있다.
가격 106만5000원(알루미늄 섀시)부터
사용 연령 신생아~유아


▲ 베이비뵨 베이비 캐리어 미니 3D 저지
신생아와 부모 모두에게 최적화된 베이비뵨의 베스트셀러 아기띠다. 한 손으로 조작 가능한 좌우 버클이 모두 앞쪽에 있어 사용하기에 안전하고 편리하다. 착용한 상태에서도 아기를 안은 채로 아기띠 앞판을 분리할 수 있어 잠든 아기를 조용히 눕힐 수 있다. 독자적으로 개발한 최신 소재 3D 저지는 면의 부드러운 촉감과 엠보싱 원단의 기능성을 모두 갖췄다. OEKO-TEX 100 Class 1등급 원단을 사용해 유해물질이나 알레르기 반응을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 X자 형태의 어깨끈이 아이를 보다 안정적으로 안을 수 있게 하여 부모의 피로를 덜어준다.
가격 17만원
사용 연령 신생아~12개월


▲ 에르고베이비 메트로 콤팩트 시티 스트롤러
한 손으로 폴딩이 가능하며 6.3kg의 경량이라 기내 반입도 허용된다. 접었을 때 부피가 80%까지 줄어들며, 빈 공간이 생기지 않아 휴대와 보관이 용이하다. 유모차 최초로 AGR 인증을 받았다. AGR은 고급 세단 시트가 받는 인증으로 독일척추건강협회가 부여하는 척추 안전 인증이다. 좁은 길에서도 뒷바퀴가 걸리지 않도록 설계했으며 모든 바퀴에 서스펜션을 장착해 고르지 못한 노면에서도 안정적으로 주행할 수 있다. 자외선 차단에 3단 조절되는 캐노피와 5단계의 발받침대는 아이에게 쾌적한 낮잠 환경을 조성한다.
가격 66만원 (유모차 구매 시 레인커버,캐리백,시력보호커버,안전바 사은품 증정 행사 중. 이벤트 가격 39만9000원)
사용 연령 ~18kg(0~36개월)


▲ 잉글레시나 앱티카 프리미엄 디럭스
디럭스 유모차로 26cm의 대형 하이엔드 휠에 소프트 서스펜션을 적용해 주행 중 아이에게 안정감을 선사한다. 각 바퀴마다 볼베어링 시스템이 적용돼 핸들링이 뛰어나 출산 후 손목 관절 약화로 통증을 호소하는 엄마들의 선택을 많이 받는다. 디럭스 유모차임에도 휴대용처럼 한 손으로 힘들이지 않고 간편하게 접을 수 있다. 특히 시트를 분리하거나 방향을 바꾸지 않고도 폴딩이 가능하다는 게 강점이다. 셀프 스탠딩 기능도 있어 공간 활용을 극대화할 수 있다. 최대 40리터까지 수용하는 대형 바구니와 UPF50+의 자외선 차단이 가능한 확장형 차양막으로 실용성을 높였다.
가격 118만원
사용 연령 신생아~4세(유럽기준 22kg)


▲리안 2020 프라임라이트 오토폴딩
한번의 터치로 가볍게, 자동으로 접히는 휴대용 유모차 프라임라이트 오토폴딩의 2020년 버전이다. 원터치 레버를 누르면 단 한 번의 터치로 유모차가 자동으로 접히는 것은 물론 오토폴딩의 장점을 극대화 해 원스텝으로 빠르게 접히면서도 자체적으로 균형을 잡아 오토 스탠딩까지 가능해 편리하다. 6.3kg으로 가벼우며 기내반입이 가능하다.
또한, 뛰어난 내구성과 안전성을 자랑한다. 휴대용 유모차의 평균적인 바퀴 크기보다 2cm를 확장한 16cm 빅사이즈 휠과 4바퀴 독립 프리미엄 서스펜션을 적용해 유모차 주행 시 발생할 수 있는 충격과 흔들림을 방지한다.
가격 43만8000원
사용 연령 신생아~15kg(36개월)


▲조이 아이스핀 360
유럽최신안전 'i-Size'를 획득한 회전형 카시트로 독보적인 안전성과 편리성을 자랑한다. 양 사이드에 2개의 회전 버튼이 있어 어느 방향에 설치해도 자연스럽게 손이 닿아 부드럽게 회전시킬 수 있다. 최근에는 100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독일 아닥(ADAC)에서 실시한 안전테스트에서 최고 높은 상위 점수 1.8을 받으며 우수한 안전성을 재확인했다. 국내 i-Size 회전형 카시트 중 유일하게 19kg 후방테스트를 통과했으며, 후방 장착을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도록 스마트라이드 잠금 시스템을 탑재해 적정시기 전까지 전방보기 모드를 하지 않게 했다.
가격 80만원
사용 연령 신생아~≤19kg(40~105cm)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2-17 11:48:33 수정 2020-02-17 11:48:33

#순성 , #듀클 , #조이 , #부가부 , #잉글레시나 , #에르고베이비 , #리안 , #베이비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