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아동 성착취 범죄 5년간 4000여 건 발생

입력 2020-03-29 21:07:53 수정 2020-03-29 21:07:5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동·청소년 음란물을 제작 및 유포하거나 검거된 '아동 성착취 범죄'가 지난 5년 동안 3906건 발생했다.

이는 29일 정인화 국회의원(무소속)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아동 착취물 발생 건수 및 검거자 현황자료'에 따른 집계 숫자로 기간은 지난 2016년 1월부터 2020년 2월까지다.

연도별로는 2016년 1262건, 2017년 603건, 2018년 1172건, 2019년 756건, 2020년 1∼2월 113건이었다.

검거된 인원은 2016년 957명, 2017년 543명, 2018년 1천6건 2019년 886명, 2020년 1∼2월 121명이었다.

경찰청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아동·청소년이 등장하는 음란물을 제작 및 배포하는 행위뿐만 아니라 소지하고 있는 것만으로도 범죄로 간주하고 단속 중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3-29 21:07:53 수정 2020-03-29 21:07:53

#아동성착취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