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강서구, 35개월 이하 영유아에 '책꾸러미' 선물

입력 2020-05-20 11:00:08 수정 2020-05-20 11:04: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강서구는 관내 35개월 이하 영유아들을 위한 북스타트 사업을 실시한다.

북스타트 사업은 책을 통해 아기와 부모의 풍요로운 관계 형성을 돕고, 생애 초기부터 책과 친해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지난해에는 참여 대상이 18개월 이하 영유아였지만, 올해부터는 35개월 이하 (2017년 2월 1일 이후 2018년 6월 30일 이전 출생자)로 확대됐다.

책꾸러미는 책을 넣을 수 있는 가방, 그림책 2권, 북스타트 가이드북, 북스타트 리플릿으로 구성돼 있다. 동봉된 북스타트 가이드북은 책 읽어주기의 중요성과 성장과정별 효과적인 책 읽어주는 방법이 동화책처럼 그려져 있다.

북스타트 책꾸러미를 원하는 가정은 주민등록등본과 신분증을 지참해 구립도서관(화~토, 10시부터 17시까지)을 방문하면 된다. 또한 동 주민센터에서도 출생신고 후 책꾸러미를 신청하면 즉시 받아볼 수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5-20 11:00:08 수정 2020-05-20 11:04:23

#책꾸러미 , #강서구 , #북스타트 책꾸러미 , #서울 강서구 , #영유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