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늘부터 '모바일 운전면허증' 서비스 최초 개시

입력 2020-06-24 09:27:08 수정 2020-06-24 09:29:5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늘(24일)부터 스마트폰에서 운전 면허증을 확인할 수 있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와 경찰청은 스마트폰에 다운로드한 '패스(PASS)' 인증 앱을 이용해 온·오프라인에서 자신의 운전자격 및 신분을 증명하는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모바일 운전면허증은 이동통신 가입자라면 누구나 발급받을 수 있다. 앱 '패스'에서 지문인식 등 본인 인증을 거친 후 운전면허증을 촬영해 등록하면 몇분 만에 발급이 끝난다.

편의점에서 술 등 성인인증이 필요한 상품을 구입하거나 신분을 확인해야 할 상황에서 스마트폰 앱을 켜서 보여주면 되기 때문에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통3사는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개인 정보만을 저장·관리해 개인정보 오용 우려를 낮췄다. 기존의 실물 신분증과 달리 생년월일, 주소와 같은 개인 정보는 숨겨져 있으며 캡처를 막기 위한 기술이 적용돼 보안을 강화했다.

등록된 운전면허증의 모든 정보는 사용자의 스마트폰 내 안전영역에 암호화되어 보관된다.

경찰은 다음 달부터 운전면허시험장 27곳에서 면허증 갱신이나 재발급 등에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제시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앞으로 효과를 검증한 뒤 교통경찰 검문 등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6-24 09:27:08 수정 2020-06-24 09:29:57

#운전면허증 , #모바일 , #서비스 , #모바일 운전면허증 ,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 #PASS 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