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구시, 2차 긴급생계자금 지급…1인당 10만원

입력 2020-07-16 14:31:01 수정 2020-07-16 14:31: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구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해 2차 긴급생계지원금을 지급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16일 오전 대구시청에서 대시민 담화문을 발표하면서 "1차 긴급생계자금,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이 종료되는 다음 달 이후 긴급생계자금을 추가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긴급생계자금은 대구의 모든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된다.

권 시장은 "서민생계지원회에서 논의하겠지만, 추석 전까지 지급이 완료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시는 시비 1천918억원에 국비 512억원을 더해 총 2천430억원 규모 재원을 마련했다.

1차 지원과 달리 모든 시민으로 확대한 것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한 충격을 완화하고 고통의 시간을 인내한 시민에게 위로가 되도록 하기 위해서라고 시는 설명했다.

권 시장은 "1차 긴급생계자금 지급 시 발생한 우려 사항을 보완해 시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7-16 14:31:01 수정 2020-07-16 14:31:01

#긴급생계자금 , #대구 , #긴급생계자금 지급 , #권영진 대구시장 , #코로나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