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정경미♥︎윤형빈, 두 아이 부모된다…"둘째는 딸, 태명은 쑥쑥이"

입력 2020-09-07 15:58:22 수정 2020-09-07 16:40: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개그맨 정경미·윤형빈 부부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7일 MBC 표준FM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에서 박준형은 "2014년 2월 11일에 정경미 씨에게 아기가 찾아왔다고 '2시만세'에서 처음 알렸다. 2020년 9월 7일, 준이 동생이 생긴 것까지 알리게 됐다"고 전했다.

정경미는 "임신 6개월째다"라면서 배가 많이 나왔다고 자신의 상태를 밝혔다. 둘째의 태명은 '쑥쑥이'. 정경미는 여자 아이라면서 "윤형빈이 행복해 하고 있다. 열심히 노력한다. 예전에 비해 확실히 바뀌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이 41세에 임신했다. 예정일이 12월과 내년 1월 사이인데, 젊을 때 끊고 싶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경미는 지난 2013년 동료 개그맨인 윤형빈과 결혼에 골인해 2014년에 득남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9-07 15:58:22 수정 2020-09-07 16:40:35

#정경미 , #윤형빈 , #부모 , #임신 소식 , #둘째 임신 , #개그맨 부부 , #윤형빈 정경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