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저렴한 추석 상차림은 대형마트보다 전통시장

입력 2020-09-16 14:47:01 수정 2020-09-16 14:47: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형마트와 전통시장 간 추석상차림 비용을 조사한 결과, 전통 시장이 20% 가량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 농수산식품공사는 서울 시내 5개 권역생활권별 7개구 전통시장과 대형마트 및 가락시장 내 가락몰 등 22곳을 대상으로 추석 수요가 많은 36개 품목을 조사했다.

이에 따르면 전통 시장 구매 비용은 21만3428원이었다. 전년 대비 10% 상승한 것. 대형마트 구매 비용은 26만7888원으로 전년 대비 13% 상승했다.

공사는 물가 변동 가능성이 높은 추석 성수품 특성을 감안해 홈페이지에 주요 품목 가격지수와 거래 동향을 추석 전까지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9-16 14:47:01 수정 2020-09-16 14:47:01

#추석상차림 , #대형마트 , #전통시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