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하하♥별, 바쁜 워킹맘의 시간…"피곤함보다 뿌듯해"

입력 2020-10-20 09:18:54 수정 2020-10-20 09:18: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하하의 아내 별이 워킹맘의 일상을 전했다.

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꽤나 긴 녹화를 마치고 왔어요. 쪼오금 피곤합니다만..
아까 낮에 대기실에서 찍어뒀던 사진이 아까워서요. (수줍게 투척해봅니...흐흐흥)"라는 글과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별은 "오늘도 역시 집에 돌아와 애들 내일 등교할 옷. 위 아래 착장 맞춰 꺼내두고. (양말.팬티.신발까지.ㅋㅋ)책가방 싸놓고 준비물 챙기고. 내일 아침 외할머니가 세 아이 골고루 잘 챙겨 먹일수 있도록 냉장고 잘 보이는 칸에 메뉴 세팅해놓고! 이제야 씻고 누워요" 라며 하루 일과를 전헀다.



이어 "아 오늘따라 내 침대가 왜 이리 포근하고 소중하죠? 몇시간후 또 이른 출근을 해야 하지만. 이렇게 부지런 부지런을 떨어가며 뭔가를 해내고 있다는 기분에..피곤함보다 더 큰 뿌듯함이 있는것 같아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를 본 팬들은 "스케줄도 하느라 힘드실텐데 아이들도 챙기고 너무 대단해요!", "엄마는 강하죠", "오늘도 화이팅"과 같은 댓글을 달았다.

한편, 별은 하하와 2012년에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10-20 09:18:54 수정 2020-10-20 09:18:54

#워킹맘 , #하하별 , #별 인스타그램 , #하하 , #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